상단메뉴

검색
탭하여 메뉴 슬라이드 닫기
정보마당 > 보도자료
보도자료: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의 보도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.
식약처, 4-FIBF 등 10종 물질 임시마약류 신규 지정
정보마당-보도자료 게시글 상세보기
등록일 2018-05-08 담당부서 약리연구과 등록자 양솔
첨부
내용 □ 식품의약품안전처(처장 류영진)는 국외에서 마약류 대용으로 불법 사용되고 있는 신종물질인 ‘4-FIBF’ 등 10종의 물질을 5월 8일 임시마약류로 신규 지정하고 관보 및 홈페이지를 통해 공고한다고 밝혔습니다.

 ○ 이번에 지정되는 물질 중 ‘4-FIBF’와 ‘THF-F’는 WHO에서 마약류 지정을 권고한 물질로서, 펜타닐(마약)과 구조가 유사하여 호흡억제 등의 부작용으로 미국, 스웨덴에서 다수의 사망사례가 보고되었습니다.

  ※ 10종 물질: 4-FIBF, THF-F, 4-EA-NBOMe, 25B-NBOH, t-BOC-Methamphetamine, t-BOC-3,4-MDMA, 2C-TFM, 4-Fluoromethylphenidate, 3F-phenetrazine, 2-Fluorodeschloroketamine 와 그 염 및 이성체 또는 이성체의 염

 ○ 참고로, ‘임시마약류 지정제’가 시행된 2011년 이후 현재까지 179종을 임시마약류로 지정하였으며, 이 가운데 ‘MDPV’ 등 75종은 의존성 여부 등을 평가하여 마약류로 지정했습니다.

  ※ 임시마약류 지정제 : 마약류가 아닌 물질․약물․제제․제품 등(이하 물질등) 중 오용 또는 남용으로 인한 보건상의 위해가 우려되어 긴급히 마약류에 준하여 취급 관리할 필요가 있다고 인정하는 물질등을 지정하는 제도

□ 이번에 임시마약류로 신규 지정된 물질은 신규 지정‧공고일부터 마약류와 동일하게 취급·관리되어 소지, 소유, 사용, 관리, 수출·입, 제조, 매매, 매매의 알선 및 수수 행위 등이 전면 금지되며 압류될 수 있습니다.

 ○ 또한, 임시마약류로 공고된 이후에는 마약류와 동일하게 불법으로 소지하는 등의 경우 1년 이상의 징역을, 수출·입, 제조, 매매, 매매알선, 수수하는 경우에는 무기 또는 5년 이상의 징역을 받습니다.

□ 식약처는 이번 임시마약류 지정·공고, 검찰·경찰·관세청 등 관계기관과의 공조를 통해 신종 불법 마약류의 유통과 오·남용으로 인한 국민 건강의 폐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.

 ○ 자세한 내용은 식약처 홈페이지(www.mfds.go.kr)→ 알림→ 공고 또는 관보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 
정보마당-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/다음글 입니다.
다음 식약처, 의약품 허가 · 심사 및 갱신제도 민원설명회 개최
이전 식약처 개발 피부감작성 시험, OECD 가이드라인으로 첫 승인
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