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메뉴

검색
탭하여 메뉴 슬라이드 닫기
정보마당 > 보도자료
보도자료: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의 보도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.
`17년 의료기기 임상시험계획 승인현황 - 인공지능(AI) 기술 적용된 의료기기 국내 임상시험 첫 승인 -
정보마당-보도자료 게시글 상세보기
등록일 2018-04-03 담당부서 첨단의료기기과 등록자 양솔
첨부
내용

□ 식품의약품안전처(처장 류영진)는 지난해 의료기기 임상시험계획 승인 건수가 84건이었으며, 전년(141건) 대비 57건 줄었다고 밝혔습니다. 
    ※ 임상시험 승인 건수 : ‘15년(99건) → ‘16년(141건) → ‘17년(84건)
 ○ 이는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중 위해도가 낮은 제품(개인용 혈당검사시약, 소변검사시약 등)에 대하여 임상시험 자료를 대신하여 민감도, 특이도 등 임상적 성능시험 자료로 평가하는 방식 변화(`16.8.)에 따른 것입니다.
    ※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승인 건수 : ‘15년(39건)→‘16년(56건)→‘17년(16건)
   - 다만 피부 점막·조직을 채취하는 등 위해도가 높은 체외진단용 의료기기에 대해서는 임상시험을 통해 안전성과 성능을 입증해야 합니다.
□ 지난해 승인된 의료기기 임상시험 주요 특징은 ▲4차 산업 관련 기술 적용된 의료기기 임상시험 본격화 ▲위해도가 높은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임상시험 꾸준한 증가 추세 ▲미용 관련 필러 임상시험 증가입니다. 

<4차 산업 관련 기술 적용된 의료기기 임상시험 본격화>
 ○ 지난해 우리나라에서 인공지능(AI) 기술이 적용된 의료기기 임상시험이 처음으로 승인되었으며, 승인된 임상시험은 3건입니다.
  - 승인된 임상시험으로는 뇌경색 유형을 분류하는 소프트웨어, 성장기 어린이 등의 골연령을 측정하는 소프트웨어, X-ray 영상을 통해 폐결절 진단을 도와주는 소프트웨어입니다.
 ○ 3D 프린팅으로 손상된 광대뼈를 재건할 수 있는 인공광대뼈, 전기자극을 통해 치매 치료에 도움을 주는 심리요법용뇌용전기자극장치가 각각 1건이었습니다.
    ※ 3D프린팅 의료기기 : `15년(1건) → `16년(0건) → `17년(1건)
    ※ 심리요법용뇌용전기자극장치 : `15년(0건) → `16년(2건) → `17년(1건)
<위해도가 높은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임상시험 꾸준한 증가 추세>
 ○ 의료기기 유형별로는 개인용저주파자극기 등 기구·기계류 43건, 창상피복재 등 의료용품류 25건, 유전질환검사시약 등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16건이었습니다.
 ○ 체외진단용 의료기기의 경우 임상시험건수가 ‘15년 39건, ‘16년 56건, ‘17년 16건으로 줄었지만 피부점막·조직 등을 채취하여 에이즈(HIV), C형 간염(HCV) 등을 진단하는 면역검사시약은 `15년 6건, `16년 7건, `17년 7건으로 꾸준히 실시되고 있습니다. 
   - 폐암 등 암을 조기에 검사하는 종양관련유전자검사시약도 `15년 3건, `16년 7건, `17년 7건으로 늘어나고 있습니다.
    ※ HIV‧HBV‧HCV‧HTLV면역검사시약 임상시험 승인 건수 : ‘15년(6건)→‘16년(6건)→‘17년(7건)
    ※ 종양관련유전자검사시약 임상시험 승인 건수 : ‘15년(3건)→‘16년(7건)→‘17년(7건)
< 미용 관련 필러 임상시험 증가 >
 ○ 국내 필러(조직수복용생체재료, 조직수복용재료) 제품 수요가 해외에서 증가하여 임상승인건수는 `15년 3건, `16년 7건, `17년 8건으로 국내 의료기기업체들의 필러 개발이 활기를 띠고 있습니다.
   - 지난해 국내 필러 수출은 2,083억원으로 `16년(1,614억원) 대비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습니다. 
    ※ 조직수복용(생체)재료 : 피부 등 인체 조직 및 기관의 대체, 수복, 재건에 사용되는 (생체유래)재료
    ※ 필러제품 임상시험 승인 현황 : ‘15년(4건) → ‘16년(7건) → ‘17년(8건)
    ※ 필러 생산/수출실적 : ‘15년(1,137억원/921억원) → ’16년(1,903억원/1,614억원) → ‘17년(2,083억원/2,130억원)
□ 식약처는 앞으로도 임상시험을 통해 의료기기 연구·개발이 활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임상시험 관련 제도를 개선하는 동시에 임상시험기관 관리 뿐 아니라 임상시험 참여자 안전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. 

정보마당-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/다음글 입니다.
다음 초음파골밀도측정장치 성능시험 방법 안내서 마련
이전 시중 유통 식품용 기구 및 용기 · 포장 중 비스페놀류 안전한 수준 - 비스페놀 A 및 유사물질 조사 결과 발표 -
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