상단메뉴

검색
맨 위로

하위 메뉴로 탭이동

정보마당 > 보도자료
보도자료: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의 보도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.
식중독균 자원화를 위한 효율적인 균주 관리시설 구축
정보마당-보도자료 게시글 상세보기
등록일 2017-12-01 담당부서 미생물과 등록자 안종훈
첨부
내용

- 식중독균의 안정적으로 보존, 분석으로 식중독 예방에 활용 -

 

□ 식품의약품안전처(처장 류영진)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식중독균 자원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활용하기 위해 시설과 장비를 갖춘 식중독균 자원센터를 구축‧운영한다고 밝혔다.

 

식중독균 자원센터는 식중독균을 안정적으로 장기 보존할 수 있는 자원화 시설과 식중독균 특성을 분석하는 첨단 분석 장비를 갖추고 있어 진단법 개발과 원인 추적 등 식중독 예방에 활용할 계획이다.

 

- 또한 식중독균에 대한 혈청형, 유전자지문(PFGE) 뿐 아니라 전장유전체까지 다양한 균 특성을 분석하고 자료를 DB화하는 시스템도 마련하였다.

 

* PFGE(Pulsed Field Gel Electrophoresis): 미생물의 DNA를 제한효소로 절단하고 그 절단된 유형을 비교하여 미생물 사이의 유사도를 판정

 

- 아울러 대외 수출 및 국내 수입 식품으로부터의 식중독 사고 발생 시, 자원정보를 활용하여 원인균 기원 등을 밝히는 과학적 근거를 제공할 예정이다.

 

□ 안전평가원은 앞으로도 보존 균주에 대한 신뢰도 및 특성 분석 강화를 통해 균주 자원의 가치를 제고하고, 식중독 분야 연구에 활용할 수 있도록 정보 공유 등의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.

 

○ 참고로, ‘12년부터 지방자치단체와 협력 사업을 통해 식품 등으로부터 분리한 8,200주의 식중독균과 균주 특성정보 DB를 확보하고 있다.

 

 

정보마당-보도자료 게시판의 이전/다음글 입니다.
다음 식약처, 체외진단용 의료기기 민원설명회 개최
이전 혈관에 사용하는 스텐트 및 카테터 허가심사 질의응답집 마련
목록