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시작

보도 · 해명자료

[생물의약품연구과] 식약처, 동북아 백신 기술 교류의 중심에 서다
  • 부서명 : 생물의약품연구과,백신검정과
  • 작성일 : 2019-09-19
  • 조회수 : 199

-한·중·일 백신 품질관리 및 연구 분야 심포지엄 개최-

□ 식품의약품안전처(처장 이의경)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9월 19일부터 20일까지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(서울시 서초구 소재)에서 ‘제4차 한·중·일 백신 품질관리 및 연구 분야 심포지엄’을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.
○ 올해 네 번째로 개최(격년 주기)하는 이번 심포지엄은 한국·일본·중국 간 백신 분야 기술협력을 통해 신종감염병 등 보건위기 상황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하여 마련하였으며,
- 중국·일본 외에 베트남·필리핀·인도네시아 보건당국과 WHO 서태평양지역사무처도 참여할 예정입니다.
※ (한국)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(중국) 식품의약품검정연구원(National Institute for Food and Drug Control, NIFDC) (일본) 국립감염병연구소(National Institute of Infectious Disease, NIID)
○ 주요 내용은 ▲한·중·일 백신 국가출하승인 체계 소개 ▲백신 품질관리 현황 공유 ▲공동연구 협력 방안 논의 등입니다.
※ 국가출하승인 : 백신 등 생물학적제제에 대하여 제품 판매 전, 제조단위별로 국가에서 검정시험 및 「제조 및 품질관리 요약서」 등의 자료를 종합 검토하여 제품의 품질을 확인하는 제도

□ 식약처는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감염병 대응을 위한 국가 간 협력 체계가 더욱 공고해 질 것으로 기대하며, 앞으로도 안전하고 품질이 확보된 백신이 국민들에게 공급될 수 있도록 정보 교류를 확대하고 공동 연구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.